Monday 24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asiatoday
3 months ago

조재현 측 재일교포 여배우 성폭행 사실무근…고소할 것

아시아투데이 이다혜 기자 = 배우 조재현 측이 재일교포 여배우 A 씨를 성폭행했다는 의혹에 사실무근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조재현 측 법률대리인은 20일 성폭행이 아닌 합의된 성관계였다. A 씨 측에 수차례 송금한 돈이 7천만~8천만원이다. A 씨의 어머니가 계속 알리겠다고 협박했고, 최근에도 A 씨 측에서 3억원의 합의금을 요구했다 며 공갈미수 혐의로 고소를 진행하겠다는 입장을 보였다. 이날 한 매체는 조재현에게 성폭력을 당했다는 재일교포 출신의 여배우 A씨와의 인터뷰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A 씨는 16년전인 지난 2001년 방송국 화장실에서 조재현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A 씨는 2001년 조재현과 같은 드라마에 출연했다. A 씨가 대기실에 있는데 조재현이 연기를 가르쳐주겠다 고 불렀고, 방송국 내 공사 중인 화장실로 데려가 성폭행했다. 또한 조재현은 A 씨가 소리를 지르지 못하게 입을 막은 뒤 성폭행을 했다고. A 씨는 당시 남자친.. 더보기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조재현

 | 

재일교포

 | 

여배우

 | 

성폭행

 | 

사실무근…고소할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