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22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com
3 months ago

붉은 광장 울려퍼진 카추샤 … 가게에 맥주가 동났다

러시아와 이집트의 월드컵 조별리그 2차전이 열린 20일(한국 시각) 상트페테르부르크 스타디움 앞에선 장외 응원전이 펼쳐졌다. 러시아 팬들이 국기를 흔들며 러시아! 러시아! 를 외치자, 파라오 모자를 쓴 이집트 응원단이 팀 최고 스타인 살라흐~ 살라흐~ 를 부르며 맞불을 놓았다.응원전에선 홈 팀 러시아가 살짝 밀리는 모습이었다. 러시아 팬들은 자기 나라 이름을 외치는 것 외엔 약속된 구호나 응원가가 없었다. 하지만 경기가 끝나자 자연스레 러시아 세상이 됐다.FIFA(국제축구연맹) 70위로, 경기전 개최국 조기 탈락의 우려를 샀던 ...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울려퍼진

 | 

카추샤

 | 

가게에

 | 

맥주가

 | 

동났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