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5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3 months ago

현대차·아우디 ‘敵과의 동맹’… 수소차 개발 손잡았다


현대자동차그룹이 글로벌 최대 자동차업체인 독일 폭스바겐그룹 소속 아우디와 ‘수소연료전지전기차(FCEV·수소차) 동맹’을 맺는다. 수소차 관련 제품과 특허를 공유해 수소차의 저변을 넓히고, 시장 장악력을 강화하기 위한 전략이다. 두 회사 모두 ‘윈윈 게임’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현대·기아차와 아우디는 20일 수소차의 연료전지 기술 파트너십 협약을 체결했다. 두 회사는 앞으로 수소차 기술 확산과 시장 활성화를 위해 현재 보유 중이거나 향후 출원이 예정된 특허와 주요 부품을 공유하는 데도 합의했다. 두 회사는 특허 공유가 기술 분쟁 가능성을 차단하고, 기술 표준화 경쟁에서도 앞서나가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보고 있다. 수소차의 주요 부품 공유는 국내 부품협력사의 수출 증가에 기여할 것이라는 관측이 나온다.

두 회사의 협약은 글로벌 수소차 시장에 큰 파장을 미칠 것으로 전망된다. 현대차그룹은 세계 최초로 양산형 수소차를 개발한 선도업체이고, 폭스바겐그룹은 글로벌 자동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현대차·아우디

 | 

敵과의

 | 

수소차

 | 

손잡았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