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16 July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com
26 days ago

제조업의 상징 GE, 111년만에 다우지수서 쫓겨나

5년, 10년 뒤 무엇을 먹고 살지 생각하면 등에서 식은땀이 흐른다.

2002년 삼성그룹 송년 모임에서 이건희 회장이 한 말이다. 그해 삼성그룹은 창사 이래 최대 실적을 올렸다. 일각에서는 과장된 말이라고 했다. 그러나 기업의 세계에서 그 말은 단순한 레토릭(수사)이 아니라 현실이었다. 한때 미국 기업 시가총액 1위였던 제너럴일렉트릭(GE)...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제조업의

 | 

111년만에

 | 

다우지수서

 | 

쫓겨나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