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10 Dec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donga - 6 month ago

한국, 스웨덴전에서 103㎞ 뛰어 ‘전체 20위’…1위는?

한국 대표팀이 국제축구연맹(FIFA) 2018 러시아 월드컵 조별리그 F조 1차전 스웨덴과의 경기에서 뛴 거리가 32개 국가 중 20위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FIFA 통계를 보면 한국은 스웨덴과의 1차전에서 103㎞를 뛴 것으로 파악됐다. 이는 32개국이 1차전에 기록한 활동량 중 20위에 해당한다. 가장 많이 뛴 팀은 개최국 러시아로 사우디아라비아와의 월드컵 개막전에서 118㎞를 뛰었다. 러시아는 개막전에서 사우디를 5-0으로 대파했다. 러시아는 이집트와의 2차전에서도 115㎞를 뛰며 왕성한 활동량을 보였다. A조에 속한 러시아는 2차전에서 이집트를 3-1로 누르며 우루과이와 함께 조기에 16강 진출을 확정했다. 활동량이 가장 작은 팀은 H조 콜롬비아로 일본전에서 전반에 1명이 퇴장을 당하면서 92㎞를 뛰는 데 그쳤다. 100㎞도 뛰지 않은 팀은 콜롬비아가 유일하다. 한국의 2차전 상대인 멕시코는 독일과의 경기에서 106㎞를 뛰어 32개국 중 13위를 기록했다. 독일은 110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스웨덴전에서

 | 
Calypso sun lotions are suitable for the whole family and protect all skin types from the harmful effects of both UVA and UVB rays.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