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18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
3 months ago

송광민 9회말 끝내기홈런, 한화 9-6승 2위 수성

한화 이글스가 송광민의 9회말 끝내기 홈런으로 2위 자리를 수성했다. 한화는 21일 청주에서 열린 LG트윈스와의 홈게임에서 6-6으로 팽팽하던 9회말 2사 2,3루에서 송광민의 끝내기 3점홈런으로 9대6 승리를 거뒀다. 청주 3연전을 위닝시리즈(2승1패)로 마무리했다. 한화는 2연승으로 LG와의 승차를 1.5게임으로 벌렸다. 한화의 짜릿한 대역전승이었다. 2개의 결정적인 홈런이 8회와 9회에 나왔다. 4-6으로 뒤진 한화 8회말 공격. 2사 1루 6번 하주석 타석에서 이성열이 대타로 등장했다. 이성열은 LG 두번째 투수 김지용을 상대로 중월 동점 투런포를 때렸다. 청주구장을 가득메운 1만관중의 눈 2만개가 휘둥그레졌다. 열광의 도가니. 이성열의 시즌 15호 홈런. 6-6 동점. 승부는 미궁으로 빠졌다. 이날 경기전 이성열은 이틀 연속 감기몸살로 병원을 다녀왔다. 전날과 마찬가지로 링거 주사를 맞고 안정을 취했다. 스타팅에서 제외됐지만 결정적인 순간 강력한 존재감을 과시했다. 전날도 링거투혼 3점홈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송광민

 | 

9회말

 | 

끝내기홈런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