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4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asiatoday
3 months ago

영국서 성능평가 앞둔 삼성 QLED TV...글로벌 전략회의서 대책 논의될까?

아시아투데이 김규빈 기자 = 삼성전자가 인공지능(AI) 등 신성장동력 발굴과 미래전략 수립을 위해 22일부터 ‘삼성 글로벌 전략회의’에 돌입한다. 이에 따라 오는 26일 열리는 소비자가전(CE)부문 회의에서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TV 대응과 프리미엄 TV 점유율 확대 전략 등에 대해 논의할 것으로 예측된다. 글로벌 전략회의는 매년 두차례 열리는 회의로 반도체·휴대폰·가전 등 삼성전자의 핵심 사업부문별 경영 현황을 점검하고 미래 전략을 수립하는 자리다. 22일에는 경기도 화성에서 김기남 대표이사(사장) 주재하에 디바이스솔루션(DS) 회의가, 25일과 26일에는 수원 본사에서 IT모바일(IM)과 소비자가전(CE)부문 회의가 진행될 예정이다. 아울러 26일 열리는 소비자가전 부문 글로벌 전략회의에서 김현석 소비자가전(CE) 부문장은 마이크로 LED ‘더 월 프로페셔널’과 QLED TV 투트랙 전략을 구체화하는 동시에 프리미엄 시장 대응 방안을 논의할 것으로 보인다. 또한 미국·캐나.. 더보기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영국서

 | 

성능평가

 | 

QLED

 | 

글로벌

 | 

전략회의서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