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5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3 months ago

신안 흑산도 앞 해상서 여객선-어선 충돌…인명피해 없어

전남 신안군 흑산도 해상에서 쾌속여객선과 어선이 충돌했으나 다행히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22일 오전 9시15분께 전남 신안군 흑산면 북방 200m 가도수로 인근 해상에서 321t급 쾌속여객선 N호와 흑산선적 5.74t급 어선 H호가 충돌했다. 여객선에는 승객 169명과 선원 4명 등 173명, 어선에는 선원 김모(29)씨 혼자 타고 있었다 이 사고로 어선 H호는 선수와 선미가 파손돼 침수되는 피해가 발생했다. 선원 김씨도 위험에 처했으나 10여 분에 현장에 도착한 해경에 구조됐다. 현장에 도착한 경비정에 의해 선내에서 발견된 김씨는 충돌 당시 충격으로 두부 타박상을 입었으나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충돌사고가 발생한 가도수로는 지난 3월 163명을 태운 여객선 핑크돌핀호가 좌초된 해상으로 알려지고 있다. 이 날 사고는 흑산항을 출항해 목포로 향하던 쾌속선 N호의 앞 부분이 조업 중이던 어선 H호 옆부분을 충돌한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해경은 어선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흑산도

 | 

해상서

 | 

여객선

 | 

충돌…인명피해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