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17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asiatoday - 5 month ago

MSCI 시장 재분류…사우디·아르헨發 자금 유출 우려

아시아투데이 장진원 기자 = 21일 모건스랜리캐피털인터내셔널(MSCI) 시장 재분류 결과가 발표되면서 최근 하락세를 그리고 있는 국내 증시에 또 하나의 악재로 작용할 전망이다. 국내물을 추종하는 패시브 자금이 국내 증시를 떠나는 자금 유출이 이어지기 때문이다. 22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전일 발표된 MSCI 연간 시장 재분류에서 사우디아라비아가 신흥국(EM) 지수에 새로 편입됐다. 편입 비중은 2.6%다. 이날 아르헨티나 역시 신흥국 지수에 새로 들어왔다. 하지만 최근 아르헨티나의 금융시장 불안 요인으로 인해 해외에 상장된 주식만 한정돼 편입이 결정됐다. 사우디아라비아와 아르헨티나 등 넓어진 바스켓만큼 국내 주식의 비중은 줄어들 수밖에 없다. 하인환 SK증권 연구원은 이번 MSCI 시장 재분류로 인해 한국 증시에서 유출될 자금이 7조9000억원에 이를 것으로 전망했다. 하 연구원은 “실제 편입은 2019년에 진행되지만, 중국 A주 편입시 받은 시장의 충격보다 더 크게 작용할 것.. 더보기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재분류…사우디·아르헨發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