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3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com
3 months ago

[Why] 1990년대 분당, 백화점 셔틀버스 타고 퇴근하다

1958년생 작가 이남희의 1996년작 소설 슈퍼마켓에서 길을 잃다 는 수도권 신도시를 무대로 새롭게 등장한 쇼핑 공간을 소개한다. 대형 할인점이 그것이다. 신도시로 이사 온 주부 K씨는 일주일에 한 번 정도 인근에 새로 들어선 대형 할인점에 들러 카트를 밀며 쇼핑을 즐긴다. 그녀가 보기에 아파트에 갇혀 앞마당을 잃어버린 부근 주민들 에게 인공의 공원 이나 다름없다. 그에 비하면 아파트 상가 수퍼마켓은 진화에서 따돌림을 당한 부적격 생물 같은 처지다.사실 1990년대 초반까지만 해도 신도시의 상업 용지 분양과 투자 유치는 ...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Why

 | 

1990년대

 | 

백화점

 | 

셔틀버스

 | 

퇴근하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