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3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
3 months ago

[SC리뷰] 프듀48 미야와키 사쿠라 A등급 논란 실력 부족해 VS 스타성 있다

[스포츠조선 남재륜 기자] 미야와키 사쿠라가 A등급을 획득한 가운데 실력 논란이 불거졌다. 22일 방송되는 프로듀스48 2회에서는 등급별 맞춤형 수업 진행을 위한 기획사별 등급 평가가 이어졌다. 이날 공개된 기획사별 등급 평가에는 AKB48의 거물 멤버인 마츠이 쥬리나와 미야와키 사쿠라, 애프터스쿨 출신 이가은, 프로미스나인의 장규리 등 화제 인물들의 무대가 꾸려졌다. 이날 마츠이 쥬리나는 B등급을 받았다. 마츠이 쥬리나는 2018 AKB48 총선거 1위의 명성을 가지고 있는 일본 아이돌계의 대선배다. 마츠이 쥬리나는 사전 인터뷰에서 데뷔한 지 10년이 지났지만, 후배들에게 자극을 주고 싶다 며 총선거와 마찬가지로 1등을 하고 싶다 고 포부를 드러냈다. 그녀의 각오대로 Dear J 무대를 남다른 포스로 꾸몄지만 결과는 B등급이었다. 확실히 10년차 아이돌의 경험치가 느껴졌던 무대였다. 그러나 A등급을 받을 만큼 압도적이진 않았다는 평이었다. 이홍기는 자신감이 좋았다 고 말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SC리뷰

 | 

프듀48

 | 

미야와키

 | 

사쿠라

 | 

A등급

 | 

부족해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