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18 July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26 days ago

女 운전대 잡았지만 시동은 아직… 男 위협 계속되는 사우디



사우디아라비아 여성들은 24일(현지시간)부터 운전대를 잡는다. 법이 바뀌면서다. 하지만 여성들은 여전히 두려움에 휩싸여 있다. 보수적인 남성들의 위협과 반대 탓이다.

미국 월스트리트저널(WSJ)는 21일 ‘사우디 여성 운전자가 직면한 마지막 걸림돌: 사우디 남성’이라는 기사에서 “사우디 여성들이 곧 운전을 할 수 있게 됐지만 길거리 모욕, 가족·친척들의 반대를 우려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일부 여성들은 운전대를 잡을 수 있게 돼 들떠 있지만 상당수의 여성들은 일부 남성들의 협박과 비난에 시달리고 있다는 지적이다. 여성 운전자를 도로에서 만나면 위협하겠다고 공개적으로 밝힌 남성들이 있는가 하면, 문화적 금기를 깨는 것이라며 반대하는 가족과 친척들도 있다. 이 같은 공개 협박에 사우디아라비아 정부는 이번 달에 희롱이나 괴롭힘을 처벌하는 법도 통과시킬 예정이다.



WSJ가 만난 제다에 거주하는 알라나우드 하카미(22)는 희롱이나 폭행 등을 당할까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운전대

 | 

잡았지만

 | 

시동은

 | 

아직…

 | 

계속되는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