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22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3 months ago

넷플릭스·유튜브 한판 붙자 불꽃 튀는 콘텐츠 전쟁

21세기폭스를 차지하기 위한 월트 디즈니와 컴캐스트 간의 경쟁, AT T와 타임워너의 합병 등 최근 벌어지고 있는 콘텐츠 업계의 격변 뒤에는 넷플릭스 라는 키워드가 숨어있다. 온라인 스트리밍 시장에서 승기를 잡기 위해 전통 미디어 기업은 물론 애플, 아마존, 페이스북 등 IT 공룡들까지 가세해 콘텐츠 전쟁을 벌이고 있다. 이들은 엄청난 자본을 쏟아부으며 넷플릭스, 유튜브를 추격하고 있다. 프랑스는 아예 국가 차원에서 넷플릭스에 대항하겠다고 선포했다. ■디즈니, 자체 스트리밍 서비스로 넷플릭스와 정면 승부 디즈니는 오는 2019년 자체 스트리밍 서비스를 시작, 넷플릭스와 정면 대결을 벌일 예정이다. 이 서비스는 디즈니의 주요 스튜디오인 픽사, 마블 및 루카스 필름의 콘텐츠들이 중심으로 운영될 것으로 보인다. 기존 미디어 시장에서 확고한 입지를 누리던 디즈니는 스트리밍 중심으로 재편되고 있는 새로운 미디어 환경에서 고전했다. 유료 TV 채널 매출 부진으로 수익이 크게 떨어진 디즈니는 온라인 스트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넷플릭스·유튜브

 | 

콘텐츠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