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18 July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25 days ago

강진 실종 여고생 마지막 행적, 용의자와 일치…공장으로 걸어가

강진 실종 여고생 마지막 행적, 용의자와 일치…공장으로 걸어가 전남 강진에서 실종된 여고생의 마지막 행적이 확인됐다. 23일 강진경찰서에 따르면 16일 오후 1시 38분 A 양이 집을나와 약속 장소로 추정되는 인근 공장으로 걸어가는 모습이 CCTV에 확인됐다. 용의자 B 씨(51·사망)도 이날 오후 1시 50분쯤 자신의 가게에서 나와 A 양이 향하던 공장이 있는 방향으로 이동하는 모습이 잡혔다. 이에 경찰은 오후 1시 58분에서 2시 사이, A 양과 B 씨가 만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하지만 해당 지역에 CCTV가 설치돼 있지 않아 직접 만난 것으로 확인이 되지 않는다. 이날 오후 2시 16분쯤 B 씨의 차량이 이동하는 장면도 CCTV로 확인했지만, 이 차량에 A 양이 탑승했는지도 확인이 되지 않는다. 단 경찰은 A 양의 휴대전화 신호와 B 씨의 차량 동선이 비슷하다고 전했다. A 양은 지난 16일 오후 2시쯤 페이스북으로 친구에게 아버지 친구를 만나 아르바이트를 하기 위해 해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여고생

 | 

마지막

 | 

용의자와

 | 

일치…공장으로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