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5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
3 months ago

서울메이트 서효림, 23살로 보여요 아르헨 커플 칭찬에 화색

[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 서울메이트 서효림이 아르헨티나 커플의 칭찬에 기쁨을 숨기지 않았다. 23일 tvN 서울메이트 에서는 서효림과 아르헨티나 커플(가브리엘 클로이)의 홍대 나들이 모습이 방송됐다. 서효림은 좌석 배치부터 고민이 많았다. 커플을 뒤에 앉힐까, 다리가 긴 가브리엘을 조수석에 앉힐까 라며 클로이가 소외감을 느낄까 싶어 옆에 앉히고 가브리엘을 뒤에 앉히기로 했다 며 한숨을 쉬었다. 서효림은 트릭아이 미술관 에 가고 싶다는 커플들의 요청에 홍대로 향했다. 서효림은 홍대는 젊음의 거리다. 저도 젊을 땐 자주 갔었다 고 말했다. 하지만 아르헨티나 커플이 몇살이신대요? 라고 되묻자 서효림은 한숨을 쉬었다. 서효림은 34살이다. 한국 나이론 35살 이라고 답했고, 커플들은 23살이나 25살로 보인다 며 감탄했다. 두 사람은 서효림의 남자친구가 없다는 말에 한국 남자들한테 무슨 일이 생긴 거 아니냐 며 의아해했고, 서효림은 남자친구 몹시 원한다 고 답했다. lunarfl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서울메이트

 | 

서효림

 | 

23살로

 | 

보여요

 | 

아르헨

 | 

칭찬에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