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17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fnnews - 5 month ago

[JP별세] 빈소에 여야 막론 정치인 등 조문 발길 이어져

김종필(JP) 전 국무총리의 별세 소식이 알려지면서 23일 오후부터 빈소가 차려진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에는 조문을 위한 전 현직 정계 인사들의 발길이 이어지고있다. 여야 인사들은 소식을 듣자마자 속속 빈소를 찾아 조문했다.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대표와 20대 국회 후반기 국회의장 후보로 선출된 문희상 의원, 원혜영 김정우 의원, 김현 대변인 등이 이날 오후 빈소를 찾았다. 문희상 의원은 조문 후 기자들과 만나 나라가 소용돌이 한복판에 놓였을 때 국가의 큰 어르신 가르침이 그 어느 때보다 아쉬운데 돌아가시게 돼 진심으로 애도를 표한다 고 말했다. 문 의원은 정치를 마감하려는 입장에서는 정치는 허업 이라고 한 고인의 말씀이 가슴에 와 닿는다. 그 말 속에 파란만장한 그분 인생이 담긴 것 이라며 그분은 산업화 기수였고, 혁명아 풍운아 인생을 살았고, DJP 연합 을 완성해서 민주화의 초석 닦았다고 믿는다 고 밝혔다. 또 정우택 의원을 비롯해 이명수 홍문표 의원 등 자유한국당 소속 충청권 의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