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21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fnnews - 5 month ago

‘리치맨’ 김준면, 멋있는데 귀엽기까지…안방 매료시킨 변화

배우 김준면이 카리스마와 귀여움을 오가는 매력을 선사하고 있다. 김준면은 드라맥스와 MBN에서 동시 방송되고 있는 수목드라마 ‘리치맨’에서 이유찬 역을 통해 무한 매력을 선보이며 맹활약 하고 있다. 지난 방송에서 김보라(하연수 분)가 민태주(오창석 분)와 함께 있는 것을 보고 오해한 이유찬은 불안해하며 눈물을 삼켰다. 다음날 ‘나를 믿어주세요. 나는 이유찬을 믿습니다’라는 김보라의 진심어린 메시지를 보고 울컥한 이유찬은 다시 자신감을 장착하고 개발 작업에 몰두했다. 또한 김보라, 차도진(박성훈 분), 넥스트인의 ‘빅파일’ 팀까지 자신을 믿고 따라온 이들에게 “우리가 재밌고, 세상 사람들 다 좋아하는 그런 걸 만듭시다”라며 확신에 찬 포부를 밝혔다. 이어 김보라와 함께 발로 뛰면서 영업에 나서고 귀여운 표정까지 지어 보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귀엽기까지…안방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