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10 Dec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chosun.com - 6 month ago

[박경훈의 눈]투지도, 승리도, 기본 이 만든다

압박도, 수비도, 기본이 흔들렸다. 한국은 24일(한국시각) 2018년 러시아월드컵 F조 조별리그 2차전에서 멕시코에 1대2 패배했다. 한국은 스웨덴전과 다른 전술을 들고 나왔다. 4-4-2로 변경했다. 선수 구성에도 변화를 줬다. 문선민이 선발로 나섰고, 이재성은 손흥민의 투톱 파트너로 나섰다. 전주대 박경훈 교수와 축구학과 분석팀은 압박과 커버 에서 패인을 찾았다. 기본 에 대한 이야기다. 대한민국의 초반 흐름은 괜찮았다. 멕시코의 빌드업을 높은 위치에서부터 차단하며 상대지역에서 많은 시간을 보냈다. 하지만 전반 23분...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