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18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donga - 5 month ago

日, 北 비핵화 공헌도 높이려…인적지원도 검토

일본 정부가 북한의 비핵화 과정을 위해 자금뿐 아니라 인적으로도 지원하기 위해 검토를 시작했다. 24일 요미우리신문이 복수의 정부 관계자를 인용, 보도한데 따르면 일본 정부는 원자로 폐기와 관련해 민간 기술자와 전문가들의 파견을 검토하고 있다. 일 정부는 후쿠시마(福島) 제1원자력발전소 사고 대응 등을 통해 축적된 지식과 노하우를 활용하겠다는 방침이다. 핵확산금지조약(NPT)에 따르면 핵무기의 해체 및 폐기를 맡을 수 있는 국가는 핵무기를 가진 미국과 영국, 프랑스, 중국, 러시아 등 5개국뿐이지만 핵관련 시설의 해체와 철거에는 일본도 관여할 수 있다. 신문은 정부가 이미 아베 신조(安倍晋三) 총리가 밝힌 국제원자력기구(IAEA)의 핵사찰 비용 부담을 나눠할 계획 외에도 이처럼 기술자들을 파견해 북한 비핵화 공헌의 정도를 높이려 하고 있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서울=뉴스1)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높이려…인적지원도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