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16 July 2018
Contact US    |    Archive
hani
22 days ago

GS건설, 해외 현장 ‘주 52시간’ 업계 첫 도입

지에스(GS)건설이 다음달부터 해외 현장에서도 3개월 단위의 탄력근무제를 도입하는 등 주 52시간 근무제 도입에 따른 근무시간 단축에 나선다. 건설업계에서 해외 현장 3개월 탄력근무제 도입은 지에스건설이 처음으로, 건설업계 전반으로 확산될 지 주목된다. 지에스(GS)건설은 이달 5일부터 시범 실시한 주 52시간 근로제 결과를 노사가 함께 검토..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GS건설

 | 

52시간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