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25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asiatoday
3 months ago

힘 합쳐야 …보수진영 JP 정신 이어받아 통합 싹 틔우나

아시아투데이 장세희 기자 = 역대 최대 선거 참패로 존폐 위기에 몰린 자유한국당·바른미래당 등 보수진영이 지난 23일 김종필 전 국무총리의 별세를 계기로 통합을 논의할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김성태 한국당 대표 권한대행 겸 원내대표, 유승민 바른미래당 전 공동대표는 이날 김 전 총리의 빈소가 마련된 서울 송파구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을 찾아 고인을 추모했다. 보수진영 인사들은 김 전 총리의 업적을 기리며 화합과 소통을 강조했다. 이는 큰 목표를 이루기 위해 진영과 이념을 뛰어넘어 여러 진영·계파와의 협력을 중요시했던 김 전 총리의 정치철학을 기리겠다는 것으로 풀이된다. 김 대표 권한대행은 조문을 마친 후 기자들을 만나 “저희 한국당은 큰 어른을 잃었다”며 “저희들이 환골탈태하는 계기가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당내 계파 갈등 논란에 대해서는 “당내 위기를 수습하기 위해 혼연일체된 마음으로 더이상 어떤 갈등도 내포하지 않은 쇄신이 이뤄질 수 있도록 제 모든 것을 걸겠다.. 더보기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합쳐야

 | 

…보수진영

 | 

이어받아

 | 

틔우나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