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20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3 months ago

조봉현 북방경협 위원 “中企, 남북경협 땐 협동조합으로 뭉쳐 참여를”


조봉현(사진) 대통령 직속 북방경제협력위원회 위원(IBK경제연구소 부소장)은 22일 “남북 경제협력이 본격화되면 중소기업들은 협동조합으로 뭉쳐 경협 사업에 참여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조 위원은 22일 제주도 롯데호텔에서 열린 중소기업 리더스포럼 정책토론회에서 “남북 경협은 중소기업에 새로운 성장 모멘텀이 될 것”이라며 “중소기업이 협동조합으로 뭉치면 규모의 경제와 위험 분산 효과를 볼 수 있고 개별 중소기업의 유동성과 자원 부족 문제를 극복하기 유리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조 위원은 ‘중소기업 협동조합을 통한 6가지 남북 경협 모델’로 생산·시장·인력·개발·공유·스타트업(창업)을 제시했다. 생산 모델은 협동조합이 북한 경제특구에 진출해 생산 기반을 먼저 갖춘 뒤 사업을 확대해나가는 모델이다. 시장 모델은 협동조합이 북한 장마당 위주로 먼저 유통망을 구축하고 나서 내수시장과 조달시장으로 시장을 넓혀가는 시나리오다. 개발 모델은 협동조합이 컨소시엄을 구성해 북한 내 철도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조봉현

 | 

북방경협

 | 

“中企

 | 

남북경협

 | 

협동조합으로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