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26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3 months ago

울산 밭에 매장된 80대 할머니 사건 용의자 숨진 채 발견

울산에서 80대 할머니가 집 근처 밭에 묻혀 발견된 사건이 발생한 가운데 경찰의 용의선상에 올라 있던 마을 주민이 숨진 채 발견됐다. 24일 울산 동부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23일 밤 울산시 북구 무룡산에서 40대 남성 A씨가 목을 매 숨진 채 발견됐다. 앞서 경찰은 지난 22일 오전 7시께 울산시 북구 구유동 제전마을의 한 밭에 매장돼 숨져 있던 B(82·여)씨를 발견했다. 시신 부검 결과 목이 졸린 것으로 추정되는 흔적이 발견됨에 따라 타살 가능성에 무게를 두고 인근 CCTV 분석과 탐문 수사를 벌였다. 이 과정에서 마을 주민 A씨가 갑자기 연락이 닿지 않고 소재 파악이 안된다는 신고를 접수 받고 수색작업에 나섰다. 경찰은 B씨가 발견되기 전날 A씨의 행적을 조사하는 등 범죄 혐의점을 두고 수사를 진행하고 있다. 또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의 B씨 시신에 대한 조직검사와 약물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숨진 채 발견된 A씨를 당장 범인이라고 특정할 수는 없다”면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매장된

 | 

80대

 | 

할머니

 | 

용의자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