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19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com
4 months ago

[한국 독일]캡틴 기성용은 차기 주장으로 손흥민을 원하고 있다

캡틴 기성용이 종아리 부상으로 마지막 독일전에 결장한다. 기성용의 빈자리는 신태용호에 큰 고민을 던졌다. 그렇다고 그냥 준비없이 FIFA 랭킹 1위 독일을 상대할 수 없다. 한국과 독일은 27일 오후 11시(한국시각) 러시아 카잔에서 벌어질 러시아월드컵 조별리그 F조 마지막 3차전서 대결한다. 기성용이 그동안 한국 축구 월드컵대표팀에서 차지했던 역할이 컸다. 신태용 감독은 기성용의 부재가 가장 큰 고민이다. 기성용은 주장으로서 팀의 정신적 지주였다 면서 하지만 기성용 박주호 등 베테랑이 없을 때 다른 선수들이 더 뭉치려고 하...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기성용은

 | 

주장으로

 | 

손흥민을

 | 

원하고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