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1 October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
4 months ago

실내공기 걱정에 전기레인지 판매 급증…전년대비 18% 성장

전자랜드프라이스킹은 올해 전기레인지 판매량이 전년 대비 18% 성장했다고 밝혔다. 전자랜드가 2018년 1월부터 6월 19일까지 전기레인지 판매량을 전년 동기간과 비교한 결과 18%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2017년 전기레인지 판매량은 2016년 대비 36% 증가했으며, 2018년에는 아직 상반기가 끝나지 않았음에도 2017년 전체 판매량의 53%에 해당하는 수량이 이미 판매됐다. 전기레인지와 가스레인지의 판매 비중도 점차 변화하고 있다. 전기레인지와 가스레인지 두 제품이 차지하는 판매 비중을 살펴보면, 전기레인지가 2016년 22%를 차지했으나, 2017년에는 28%, 2018년 현재 34%까지 성장했다. 전자랜드는 조리 시 미세먼지 발생을 줄여주고 일산화탄소와 같은 유해가스가 발생하지 않아, 실내공기를 오염시키지 않고 사용할 수 있는 점이 고객의 마음을 움직인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전자랜드 관계자는 전기레인지는 불이 없기 때문에 실내온도를 덜 올리고 시원하게 요리할 수 있어 여름에 더 인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실내공기

 | 

걱정에

 | 

전기레인지

 | 

급증…전년대비

 | 

18%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