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11 Dec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hani - 6 month ago

YS의 황태자, 김현철과 맞서다

1994년 5월, 한겨레 기자들은 하루 종일 차만 타고 다녔다. 24시간 김영삼 대통령의 아들 김현철의 승용차를 뒤쫓았다. 김현철의 측근으로 통하는 주변 인물들도 추적했다. 그들이 언제 어디에서 누구를 만나는지 알아내려 했다. ‘한겨레’ 로고가 박힌 신문사 취재 차량 대신 개인 승용차를 구해 타고 다녔다. 놓칠까 우려해 두 대의 차에 사..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