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10 Dec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kmib.co.kr - 6 month ago

김영주 장관, “공공기관 노동시간 단축 선도적 이행해야”


김영주 고용노동부 장관이 다음달 1일부터 적용되는 주 52시간 근무를 고용노동부 산하기관들이 선도적으로 이행해 줄 것을 당부했다.

김 장관은 25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산하 공공기관 기관장 회의’에서 노동시간 단축을 거론하며 이 같이 말했다. 이 자리에는 근로복지공단을 비롯해 노동부 산하 공공기관 기관장들이 참석했다.

김 장관은 “고용부는 ‘노동시간 단축 가이드’를 배포하는 등 현장안착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며 “산하기관들은 생산성 향상방안, 교육훈련 등 직원들의 자기계발을 위한 지원방안도 적극 추진해 달라”고 말했다.

공공기관의 혁신도 강조했다. 그는 “그간 공공기관이 수익극대화 등 효율성 중심으로 운영돼 공공성이 위축됐다는 지적이 많았고 최근 채용비리 문제 등으로 국민 신뢰도도 많이 낮아진 상황”이라며 “채용·승진 등 인사 전반에 걸쳐 학력·지역·성별 등(으로 인한) 차별을 시정해 모범적인 고용주로서의 역할에 충실해 달라”고 주문했다. 또 “유연근무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공공기관

 | 

이행해야”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