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22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
3 months ago

나도 엄마야 이인혜, 아기의 급성폐렴에 눈시울 뜨거워져

[스포츠조선 남재륜 기자] SBS 아침연속극 나도 엄마야 의 이인혜가 아기의 급성폐렴 때문에 눈시울이 붉어지고 말았다. 아침극 1위인 나도 엄마야 6월 25일 19회분에서 지영(이인혜 분)은 사람들을 피해서 살겠다며 고모 기숙(정경순 분)에게도 도와달라고 요청했다. 이후 회사를 찾아간 그녀는 일거리를 부탁하다가 경찰이 다녀간데다 주소까지 물어보자 겁이 났고, 결국 자리를 박차고 나오기도 했다. 그러다 아기가 급성폐렴에 걸린걸 알게 된 지영은 눈가에 뜨거운 눈물이 고였다. 한편, 경신(우희진 분)은 아기가 생겼으니 집으로 돌아오라는 현준(박준혁 분)의 부탁에 시아버지인 태종(박근형 분)과 시어머니 은자(윤미라 분)로부터 받은 서러움에 대해 이야기를 늘어놓다가 급기야 인격살인을 당했다 라며 울분을 토하더니 이내 아기는 자신이 키우겠다고 선언했다. 그런가 하면, 6월 26일 20회 방송분에서는 지영과 아기를 빨리 찾으라고 호통치는 태종(박근형 분), 그리고 기숙을 찾아가 도움을 요청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엄마야

 | 

이인혜

 | 

아기의

 | 

급성폐렴에

 | 

눈시울

 | 

뜨거워져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