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16 July 2018
Contact US    |    Archive
asiatoday
22 days ago

70억 뇌물 신동빈 측 주총 참여위해 풀어달라 재차 주장

아시아투데이 이상학 기자 = 29일 예정된 일본 롯데홀딩스의 주주총회 참석을 위해 보석을 청구했던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측이 보석의 필요성을 재차 언급했다. 서울고법 형사8부(강승준 부장판사) 심리로 25일 열린 신 회장의 항소심 속행공판에서 신 회장 측 변호인은 “피고인의 경영권 방어는 물론 그룹 안정을 위해 보석이 절실히 필요하다”고 호소했다. 앞서 지난 20일에도 신 회장 측은 보석을 허가해달라고 요청했다. 신동주 전 롯데홀딩스 부회장은 신 회장을 롯데홀딩스 이사에서 해임하고 자신을 이사로 선임하는 안건을 주주제안 안건으로 제출했다. 변호인은 “피고인에 대한 해임 안건이 상정된 이상 신 회장과 신 전 부회장 두 당사자에게 대등한 기회를 부여해서 쌍방의 주장을 주주들이 충분히 듣고 의사 결정하게 하는 게 바람직하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법원이나 검찰이 영향을 미치는 것 자체가 잘못이라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또 변호인은 “피고인에 대한 뇌물 사건은 사실상 심리를 마.. 더보기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70억

 | 

신동빈

 | 

참여위해

 | 

풀어달라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