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22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fnnews
3 months ago

이탈리아의 난민 정책 불만, 메르켈 연정까지 붕괴 위기

난민문제 해결을 위해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가 제안한 미니 유럽연합(EU) 정상회의가 합의 도출에 실패했다. 이번주 후반 EU 정상회의 전망이 불투명해졌을 뿐만 아니라 메르켈 총리의 연정 역시 위험해졌다. 24일(이하 현지시간) 파이낸셜타임스(FT), 월스트리트저널(WSJ) 등 외신에 따르면 독일, 이탈리아, 프랑스, 스페인, 네덜란드 등 EU 일부 정상들이 이날 벨기에 브뤼셀 EU 본부에 모여 미니 정상회의를 열었지만 어떤 합의에도 이르지 못했다. 특히 이탈리아에 새로 들어선 포퓰리스트 정부는 EU의 난민관련 시스템을 전면개정하자는 안을 들고 나와 새로운 갈등을 유발했다. 연정에 참여한 내무장관의 강경 난민정책을 비난해 연정이 위기에 몰린 메르켈총리는 미니 정상회의를 통해 난민 문제와 관련한 돌파구를 기대했지만 상황만 악화시키게 됐다. 오는 28일 28개국 EU 정상회의를 앞두고 마련된 미니 정상회의는 메르켈 구하기 정상회의 로 불렸다. 난민문제에 대한 이견으로 연정 붕괴 위기에 몰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이탈리아의

 | 

메르켈

 | 

연정까지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