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14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fnnews - 5 month ago

경남대, 사회맞춤형 교육과정 모듈 사업 재선정

【창원=오성택 기자】 경남대는 교육부와 한국연구재단이 지원하는 사회맞춤형 산학협력 선도대학(LINC+) 육성사업인 사회맞춤형 교육과정 모듈 사업에 재선정됐다고 25일 밝혔다. 이는 지난 1차년도 3개 과정인 △외식프랜차이즈학과 △경남방위산업트랙 △지역미디어콘텐츠기획 및 제작전문인력양성트랙의 우수한 성과를 바탕으로 2차년도 사업에 연속 선정됐다. 이에 따라 1차년도 각 모듈 당 1억5000만 원씩 총 4억5000만 원을 지원 받은데 이어, 3억6000만 원을 추가로 지원받게 됐다. 사회맞춤형 교육과정 모듈은 교육부가 취업 불균형을 해소하기 위해 사회맞춤형 산학협력 선도대학(LINC+) 육성사업에 선정된 대학을 대상으로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 사업은 채용약정을 맺은 기업체와 대학이 공동 학생 선발 및 교육과정 개발 운영을 통해 교육과정을 이수한 학생이 졸업과 동시에 협약업체로 취업하는 채용연계형 교육과정이다. 강재관 LINC+사업단장은 “지난해 전국 최다인 3개 과정이 모두 선정된데 이어 2차년도에도 계속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사회맞춤형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