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iday 14 Dec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kmib.co.kr - 6 month ago

[여의도 stock] 실적 부진 전망에 반도체株 하락세


코스피가 미국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무역전쟁 공세에 연일 혼조세를 보이고 있다. 실적 약화 분석에 대형 반도체주는 하락세를 보였다.

코스피지수는 25일 0.66포인트(0.03%) 오른 2357.88에 장을 마쳤다. 코스피는 장중 외국인의 매도 공세로 2337.22까지 밀렸지만 기관의 매수세로 가까스로 약보합 마감했다. 외국인은 1122억원을 순매도했다. 기관과 개인이 각각 1008억원, 95억원을 순매수했다.

미국과 중국의 무역분쟁 우려가 여전히 지속되면서 코스피는 좀처럼 변동성 장세를 벗어날 기회를 찾지 못하고 있다. 외국인들의 투자심리도 회복되지 않고 있다. 다만 전문가들은 여전히 미·중 간 물밑 협상이 이뤄질 가능성에 기대감을 갖고 있다.

대형 반도체주들은 약세를 보였다. SK하이닉스(-5.25%)와 삼성전자(-1.27%) 모두 하락했다. 반도체 실적이 부진할 것이란 분석이 영향을 미쳤다. 김양재 KTB투자증권 연구원은 “상반기를 고점으로 SK하이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stock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