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2 July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27 days ago

재난사고 골든타임 확보 ‘안전신분증’ 만든다

충남도가 지진 등 대규모 재난사고 발생 시 골든타임 확보를 위해 ‘안전신분증’ 제도를 도입, 범도민 휴대운동을 추진한다고 25일 밝혔다. 부상자가 발작이나 쇼크, 의식 불명 등으로 의사를 표시할 수 없는 상황에 빠질 경우 긴급조치에 필요한 정보를 신속히 제공하기 위한 것이다.

안전신분증은 주소와 이름, 긴급연락처, 주요병력, 알레르기 유무 등 치료에 필요한 주요정보를 담을 수 있다. 도는 안전신분증을 어린이·장애인·노인 등 안전취약계층에게 우선 보급해 휴대운동을 추진하고 향후 전 도민에게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안전신분증 서식은 안전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하는 복지시설에서 먼저 배부될 예정이다. 일반 도민들에게는 도·시·군 주관 각종 행사의 유인물에 붙임 형식으로 배부되며, 도와 시·군청 홈페이지에서도 서식을 직접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신속한 구호조치를 위해 주요 정보를 정확하게 기재해야 하는 만큼 후견인이 함께, 혹은 대신 신분증을 작성하는 것이 보다 효과적이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재난사고

 | 

골든타임

 | 

안전신분증

 | 

만든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