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16 July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21 days ago

태국 유소년 축구팀 12명과 코치 동굴서 실종

태국 북부에서 유소년 축구팀 12명과 코치 1명이 관광 목적으로 동굴에 들어갔다가 실종돼 당국이 수색 중이다. 구조 당국에 따르면 11~15세 소년 12명과 25세의 코치는 지난 23일 오후 치앙라이 지역의 ‘탐 루앙 낭 논’ 동굴에 들어갔다가 연락이 두절됐다. 당국은 이들이 동굴에 들어간 이후 폭우로 물이 불어나면서 안에 고립된 것으로 추정했다. 동굴 입구에서 소년들의 가방 등 소지품 및 이들이 타고 온 것으로 추정되는 자전거들이 발견됐다. 당국은 25일 오전 해난구조팀 등을 동원해 본격적인 수색에 나섰지만 아직 이들의 행방을 찾지 못했다. 구조팀은 입구와 가까운 동굴 내부에서 실종자들의 것으로 추정되는 발자국과 가방 등을 발견했다. 더불어 실종자들이 동굴 더 깊은 곳으로 간 것 같다고 예상했다. 실종자 가족은 무사 귀환을 기원하면서 동굴 입구에 모여 구조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당국은 동굴 단지에 안전한 공간이 남아있어 실종자들이 무사할 것이라고 낙관적인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유소년

 | 

축구팀

 | 

12명과

 | 

동굴서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