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17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hani - 5 month ago

생사를 건 전통 생존 무술 세계적 무술로 도약 꿈꿔

“왜놈이 새벽 달빛에 검광을 번쩍이며 달려든다. 얼굴 위로 내려오는 검을 피하며 발길로 왜놈의 옆구리를 차 거꾸러뜨리고 칼 잡은 손목을 힘껏 밟으니 칼이 저절로 땅에 떨어진다.” 영화 대본이 아니다. 무협 소설의 일부도 아니다. 백범 김구 선생이 자신의 자서전인 백범일지 에 쓴 일본 경찰을 제압하는 장면이다. 칼을 쥐고 달려드는 일본 경찰은 아마도 무술을..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