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19 July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24 days ago

[내 생각은/이용우]새터민에게 보다 실용적인 직업 교육을

4월 남북 정상회담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탈북자’란 단어를 언급할 때 한국에 정착한 3만 명 이상의 새터민들은 만감이 교차했을 것이다. 한국 정부는 이들에 대한 정착기본계획을 수립해 사회적응교육과 함께 편견과 차별대우 해소를 위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그 역할을 하나원이 맡고 있다. 하나원이 실시하는 체험학습 프로그램과 한국폴리텍대를 통한 전문 직종 교육 등은 바람직하다. 다만 현재 새터민들이 하나원에서 떠날 때 구직 등에서 보다 실질적으로 보탬이 되려면 몇 가지 보완책이 필요하다. 첫째, 직업으로 선택할 수 있는 전문 직종에 대한 심화 학습이 필요하다. 새터민들의 80% 이상이 여성이라는 점을 감안할 때 제과·제빵, 커피제조, 봉제 등에는 더 많은 프로그램과 예산을 배정해야 한다. 예컨대 새터민 1명당 재봉기 1대를 지급해 숙련된 기술교육이 제대로 이뤄진다면 향후 이들의 삶에 큰 힘이 될 수 있을 것이다. 과거 우리가 가난했던 시절에 재봉기 한 대가 마음을 부유하게 했던 사실을 돌아보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생각은

 | 

이용우

 | 

새터민에게

 | 

실용적인

 | 

교육을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