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26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3 months ago

트럼프 무역공세에 수출 둔화 이중고에 원화 급락


글로벌 무역전쟁 우려로 원화 가치가 급락하고 있다. 유독 하락세가 가파르다. 1개월간 3%가량 떨어졌다. 한국 경제의 핵심인 수출엔진이 식고 있다는 우려도 원화 가치의 추락을 부채질하고 있다.

통상 원화 가치 하락은 수출기업의 가격경쟁력에 유리하다. 하지만 무역전쟁 영향으로 ‘수출 경계감’이 갈수록 커지고 있다. 미국 유학생 자녀를 둔 부모들이나 미국 여행을 계획해둔 여행객들에게도 부담이 된다.

25일 서울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9.8원 오른 1117.2원에 마감했다. 지난해 11월 14일(1118.10) 이후 7개월여 만에 최고치다. 지난달 23일 종가(1080.7원)와 비교하면 최근 1개월간 가치가 3.4% 떨어졌다. 다른 아시아 국가와 비교해도 유독 원화의 내림세가 가파르다. 북한 리스크 완화 등 원화 가치를 떠받쳐온 이슈들도 추가 동력을 얻지 못하고 있다.

원화 가치 하락은 그만큼 원화로 된 주식 등 자산을 팔고 달러화를 사는 수요가 많아졌음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트럼프

 | 

무역공세에

 | 

이중고에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