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20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
2 months ago

종영 어바웃타임 이성경♥이상윤 사망 위기 극복...기적의 해피 엔딩 [종합]

[스포츠조선 남재륜 기자] 최미카와 이도하가 해피엔딩을 맞이했다. 10일(오늘) tvN 월화드라마 멈추고 싶은 순간: 어바웃타임 에서는 최미카(이성경 분)와 이도하(이상윤 분)가 죽을 고비에서 살아나고 기적의 해피엔딩을 맞이했다. 최미카가 수명 시계가 급속도로 늘어나고 있는 것을 보고 이도하의 곁을 떠나기로 마음 먹었다. 최미카는 오소녀(김해숙 분) 시골집으로 찾아가 그 곳에 머물기로 했다. 친구 전성희(한승연)는 미카의 가족들에게 최미카의 수명이 얼마 남지 않았다고 전했다. 이에 미카의 엄마 진라희(나영희 분)은 실의에 빠졌다. 진라희는 딸 최미카를 찾아가 어릴 때 네가 이상한 시계가 보인다고 했을 때 알았어야 했다 라며 오열했다. 얼마나 무서웠니. 엄마가 미안하다 라고 사과했다. 이도하는 절박하게 최미카의 행방을 수소문하기 시작했다. 결국 차가 쌩쌩 다니는 건널목에서 최미카를 찾아낸 이도하. 최미카는 자신의 수명시계가 급격히 늘어나는 것을 확인하며 불안감에 떨었다. 이도하의 수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어바웃타임

 | 

이성경♥이상윤

 | 

기적의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