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19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2 months ago

늦깎이 대박 ‘허스토리’·‘변산’ 김준한

서른에 연기…5년 만에 우뚝 박열·허스토리·변산서 활약 나이 서른에 연기의 길로 들어선 지 이제 5년, 말 그대로 ‘늦깎이’의 성공시대를 열어가고 있다. 그저 연기가 재미있고 멋있게 보여 비교적 늦은 나이이지만 새롭게 도전했다. 도전은 기어이 그에게 길을 내주었다. 잇단 스크린 속 활약에 힘입어 이제 드라마 주인공으로까지 우뚝 서게 했다. 2003년 밴드 이지(IZI)의 멤버로 무대 위에 서며 활동했던 김준한. 그는 2016년 영화 ‘박열’ 속 일본 검사 역으로 관객에게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연극배우인 선배의 도움으로 연기를 배운 지 4년 만이었다. 밴드 활동을 위해 일본을 오가며 쌓은 일본어 실력, 영화 ‘군함도’에 단역으로 출연하며 알게 된 김인우와 오디션장에서 그의 모습을 본 ‘박열’의 여주인공 최희서의 적극적인 추천도 큰 도움이 됐다. ‘박열’로 얻은 성과는 이준익 감독이 다시 한번 그를 부르게 했다. ‘박열’에 이어 ‘변산’에서 김준한은 이 감독과 또 함께 작업했다. 동시에 또 다른 영화인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늦깎이

 | 

허스토리

 | 

김준한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