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2 July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11 days ago

박원순 “‘궁중족발’ 비극 끝내야…서민보호 무기달라”

박원순 서울시장이 12일 ‘궁중족발 사건’과 같은 비극적인 상황을 끝내기 위해 “자영업자와 서민을 보호할 무기를 달라”고 호소했다. 박 시장은 이날 오전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전적으로 불공정한 임대차 관계를 방치한 정치의 책임”이라며 “우여곡절 끝에 국회가 열렸다. 자영업자들의 고통과 질곡을 해소할 ‘상가임대차 보호법’을 통과시켜달라”고 밝혔다. 최근 임대료 문제로 갈등을 빚던 건물주를 둔기로 수차례 폭행한 서울 종로구의 궁중족발 사장이 살인미수 혐의로 구속기소됐다. 박 시장은 “건물주가 임대료를 이전의 몇 배를 달라고 하니 절망하지 않을 수 있었겠냐”며 “그는 버텼고, 마침내 강제철거 당했다. 저항의 와중에 흉기를 휘둘렀고, 그는 지금 감옥에 있다”고 적었다. 그는 “이제는 이런 비극적인 상황에 종언을 고해야 할 때가 왔다”며 “조물주 위에 건물주가 있다는 말이 유행어가 되는 세상, 높은 임대료를 받는 건물주들이 젊은이들의 선망의 대상이 되는 사회에는 미래가 없다”고 강조했다. 또 서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박원순

 | 

궁중족발

 | 

끝내야…서민보호

 | 

무기달라”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