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3 July 2018
Contact US    |    Archive
asiatoday
11 days ago

LH, 스마트시티 수출 시동…인도 뭄바이 사무소 개소

아시아투데이 홍선미 기자 =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인도 스마트시티 사업 진출 교두보를 마련했다. LH는 10일 인도 뭄바이에 국내 건설 공기업 최초로 LH 인도 대표사무소를 개소했다고 12일 밝혔다. LH는 이번 인도 사무소 개소로 인도의 건설시장 및 부동산 개발 사업에 대한 시장조사와 현지 개발관련 법규 및 제도 등의 정보 수집을 본격화 한다. 이를 통해 ‘인도 100대 스마트시티 사업’의 안정적 진입을 꾀하고 향후 국내 민간 건설업체들의 인도 시장 동반 진출에 대한 실질적인 지원체계도 더욱 강화한다는 목표다. ‘인도 100대 스마트시티 정책’은 2014년 5월 출범한 인도 모디 정부의 핵심 정책과제다. 이에 따라 올해 4월 기준 100개의 스마트시티가 인도 전역에 지정됐다. 이에 LH는 ‘깔리안-돔비블리와 반드라 스마트시티’ 등 3개 사업 추진을 위해 인도 정부와 협의 중이다. 이날 개소식에는 박상우 LH 사장을 비롯해 주인도 뭄바이 총영사, 인도 마하라쉬트라주 정부 차.. 더보기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스마트시티

 | 

시동…인도

 | 

뭄바이

 | 

사무소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