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dnesday 26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segye
3 months ago

[설왕설래] 한·미 연합훈련 비용

한미 연합군사훈련은 해마다 두 차례 실시된다. 보통 2~4월 키 리졸브 훈련과 독수리 연습, 8월에는 을지프리덤가디언(UFG) 연습이 진행된다. 키 리졸브는 유사시 미군 증원군을 한반도에 신속히 전개할 수 있는 능력을 숙달하기 위한 훈련이다. 독수리 연습은 북한군 특수부대의 후방 침투에 대비하는 야외기동훈련(FTX)이다. 올해 유예키로 한 UFG 연습은 한반도에서 우발적 상황이 발생할 경우 한미 연합군의 협조 절차 등을 숙지하기 위한 것이다.한해 한미 연합훈련에 드는 비용은 일정하지 않다. 미국 전략무기 참가 여부에 따라 크게 차이가 난다고 한다. 미국 전략무기가 출동하면 훈련 비용은 크게 늘지만 통상적인 병력과 장비만 동원되면 확 준다. B-2 전략폭격기가 한반도 상공으로 1회 출격하는 데 60억원가량이 소요된다. 전략무기 출동 비용도 계산 기준에 따라 달라 정확한 규모를 알기 어렵다. 한미 연합훈련에 드는 비용은 자국 부담이 원칙이다. 한미가 각각 자국 병력과 장비에 소요되는 비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설왕설래

 | 

한·미

 | 

연합훈련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