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18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segye - 4 month ago

美 한인들, 정치력 신장 위해 머리 맞댔다

미국 거주 한인들의 정치력 신장을 위한 미주 한인 풀뿌리 대회가 11일(현지시간) 개막돼 13일까지 열린다. 재미 한인 유권자 네트워크인 미주 한인 풀뿌리 콘퍼런스(KAGC)는 이날 워싱턴 하이엇리전시호텔에서 미국의 30개주에서 온 한인 대표 6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미국 의회 등 정치권에서 한인의 목소리를 높이고, 한반도 평화를 증진하기 위한 방안을 집중적으로 논의했다. 이번 행사는 재미 한인의 정치력 신장 활동을 전개하고 있는 시민참여센터(KACE상임이사 김동석사진)가 주최했으며 미국에서 한인이 다수 거주하는 30개 주의 연방하원 지역구 110곳을 대표한 한인이 참석했다. 올해로 다섯 번째인 이번 행사에는 역대 최대 최다 인원이 참석했다고 KACE가 밝혔다.KAGC는 대회 첫날에 한인 사회의 시민운동 참여 역사, 풀뿌리 사회참여 방법, 한인 사회 관련 연방의회 현안 등을 놓고 열띤 토론을 벌였다. 둘째 날인 12일에는 참석자들이 의회를 방문해 밥 코커 상원 외교위원장(공화테네시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