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13 November 2018
Home      All news      Contact us      English
chosun.com - 4 month ago

NC 이재학 내가 던질때 져서 아쉬웠는데 마무리 잘돼 기뻐

NC 다이노스 이재학이 47일만에 3승(9패)을 거뒀다.이재학은 12일 창원 마산야구장에서 열린 KIA 타이거즈와의 경기에 선발 등판해 6이닝 7안타(1홈런) 1사구 5탈삼진 2실점하며 승리투수 요건을 갖췄다. 그간 꾸준히 호투하면서도 승운이 따르지 않았고 패전만 쌓여갔었다. 하지만 이날은 달랐다. 이재학은 2회초 1사 만루의 위기에서 김민식의 적시타로 첫 실점을 했다. 하지만 타선이 2회말 곧장 동점을 만들었다.3-1로 앞서던 5회 2사 후 이명기에게 우전 2루타를 허용했지만 실점없이 이닝을 마친 이재학은 6회 1사 후 최형우에게...

Related news

Latest News
Hashtags:   

아쉬웠는데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Sourc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