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day 23 July 2018
Contact US    |    Archive
kmib.co.kr
11 days ago

LG·LG유플러스 CEO 맞바꾼다

㈜LG와 LG유플러스가 최고경영자(CEO)를 맞바꿀 것으로 보인다. 구광모 회장 체제의 LG 출범 이후 첫 번째 고위급 인사라는 점에서 배경에 관심이 쏠린다.

12일 재계에 따르면 ㈜LG와 LG유플러스는 16일 각각 이사회를 열고 사내이사 선임을 논의할 것으로 알려졌다. ㈜LG와 LG유플러스는 모두 “아직 확정된 사안이 아니다”며 말을 아끼고 있다.

이번 인사를 통해 ㈜LG의 하현회 부회장이 LG유플러스 사내이사로, LG유플러스 권영수 부회장이 ㈜LG 사내이사로 각각 선임될 것으로 전해졌다.

권 부회장은 그룹 전반을 조율하는 지주회사의 2인자로 구 회장을 보좌하는 역할을 할 전망이다. 권 부회장은 1979년 LG전자에 입사한 이후 LG디스플레이 사장, LG화학 사장(전지사업본부장), LG유플러스 부회장 등을 역임했다. 그룹 내 핵심 계열사를 거친 만큼 현재 그룹의 전반적인 문제점을 분석하고 미래 성장동력을 발굴하는 데 힘을 보탤 것으로 예상된다.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LG·LG유플러스

 | 

CEO

 | 

맞바꾼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