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turday 22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asiatoday
2 months ago

트럼프 GDP의 4% 국방비 증액 요구에 대한 독일·프랑스·캐나다 정상의 반응은

아시아투데이 하만주 워싱턴 특파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2일(현지시간)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회원국들이 지금까지 생각도 하지 못한 수준으로 국방비를 올리기로 했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벨기에 브뤼셀에서 이틀 일정으로 열린 나토 정상회의를 마치고 영국으로 떠나기에 앞서 가진 기자회견에서 회원국들이 나토 분담금을 크게 올리기로 약속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자신이 의회의 승인 없이 나토 탈퇴를 결정할 수 있지만 그럴 필요가 없게 됐다며 회원국들이 오늘 이전에 한번도 밟은 적이 없는 곳을 밟았다고 강조했다. 나토 회원국들의 국방비 지출 증액 및 공정한 방위비 분담 문제와 관련, 엄청난 진전이 있었다는 주장이다. 트럼프 대통령은 29개 나토 회원국에 대해 2014년 웨일즈 정상회담에서 합의한 국내총생산(GDP)의 2% 국방비 지출 약속을 2024년까지 기다리지 말고 이행하라고 요구해왔다. 나토 정상회의 중에는 국방비를 GDP의 4%까지 높여야 한다고 주.. 더보기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트럼프

 | 

GDP의

 | 

국방비

 | 

요구에

 | 

독일·프랑스·캐나다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