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3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chosun.com
2 months ago

110m짜리 솔로포… 발까지 빠른 거포

야구 명문 광주일고의 1번타자 유장혁(3학년·사진)은 6툴 플레이어다. 타격 정확도와 장타력, 수비와 송구능력, 빠른 발을 갖췄고 체격 조건(키 186㎝, 몸무게 86㎏)까지 뛰어나다. 최근 청소년 국가대표 3루수로 선발되는 등 동급 최강 의 실력을 인정받고 있다. 프로에 진출하면 홈런과 도루를 30개씩 하는 30-30 클럽 선수로 성장할 것이라는 평가도 있다.하지만 유신고와 맞대결한 청룡기 첫 경기에선 불안한 출발을 보였다. 경기 초반부터 타격감을 뽐낸 다른 동료들과 달리 1회와 2회 내야 땅볼로 물러났다. 6회엔 유신고...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110m짜리

 | 

솔로포…

 | 

발까지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