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esday 17 July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5 days ago

자동차와 미스터 올스타, KBO 올스타전 부상 변천사

올스타전 MVP는 ‘미스터 올스타’라는 호칭을 얻는다. 그만큼 ‘별 중의 별’에게 쏟아지는 혜택은 엄청나다. 스포트라이트를 한 몸에 받는 것은 물론, 근사한 자동차까지 손에 쥐게 된다. 프로 출범 원년인 1982년부터 2017년까지 총 36차례 올스타전에서 MVP 부상이 승용차였던 사례가 26회에 달한다. 원년 올스타전 MVP인 김용희가 새한자동차의 ‘맵시’를 부상으로 받은 것이 출발점이다. 이후에는 1983년부터 1998년까지 대우자동차와 현대자동차, 르노삼성자동차가 MVP 부상을 후원했다. 1990년대 초반까지 MVP에 선정된 선수들은 대우자동차의 로얄 시리즈를, 1993년 MVP 이강돈(빙그레)과 1994년 정명원(태평양)은 현대자동차의 쏘나타2를 받았다. 1996년 MVP 김광림(쌍방울)은 RV차량인 현대자동차의 ‘싼타모’를 받기도 했다. 1999년부터는 자동차 부상이 잠시 자취를 감췄다. 1999년 MVP 박정태의 부상은 골든볼 20냥쭝이었다. 2000년 송지만(한화)과 2001년 타이론 우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자동차와

 | 

미스터

 | 

올스타

 | 

KBO

 | 

올스타전

 | 

변천사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

Categories - Countries
All News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