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ursday 20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asiatoday
2 months ago

인생술집 소유, 씨스타 해체 후 심경은? 명품도 1년에 딱 한번 산다

아시아투데이 온라인뉴스부 = 인생술집 소유가 씨스타 해체 후 심경을 털어놨다. 12일 방송된 tvN ‘인생술집’에는 ‘이타카로 가는 길’의 출연자 윤도현 하현우 이홍기 소유가 초대 손님으로 출연해 입담을 자랑했다. 이날 김희철은 “소유가 흥 부자였는데 진짜 부자가 됐다. 최근에 빌딩을 샀다 고 건물을 매입한 사실을 전했다.소유는 “어릴 때 집이 확 기운 시기가 있다. 그때 경제적 독립을 배웠다. 연예인이란 직업이 프리랜서 아닌가 라며 수입이 일정치 않다. 가수는 앨범 때문에 마이너스가 되기도 한다”라고 털어놨다.이어 “씨스타가 해체 하면서 이 일을 못하게 될 수도 있겠다고 생각했다”라고 말했다.특히 소유는 “명품도 1년에 딱 한 번 산다. 그런데 그 행복이 일주일도 안가더라. 그런 욕심을 버리려고 한다”라며 경제관념을 전해 눈길을 끌었다. 더보기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인생술집

 | 

씨스타

 | 

심경은

 | 

명품도

 | 

1년에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