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day 23 September 2018
Contact US    |    Archive
donga
2 months ago

박원순 시장 이례적 부산 방문…왜?

박원순 서울시장이 12일 부산을 방문해 비공개로 지역 인사를 만났다. 서울시장이 지방선거가 끝난 지 한 달 만에 부산을 방문한 것은 이례적이다. 일각에서는 더 큰 정치적 행보를 위한 방문이란 분석이 이어지지만, 지역 인사들은 이같은 해석을 경계하는 모습이다. 박 시장은 이날 오후 2시 부산진구 롯데백화점에서 열린 부산불교총연합신도회 출범식에 참석했다. 박 시장의 유일한 공개 일정이었다. 이날 출범식에서는 박수관 ㈜YC TEC 회장이 신도회 회장으로 취임했다. 지역 정치권에 따르면 박 시장은 이날 출범식과 박 회장의 취임을 축하하기 위해 휴가를 내고 부산을 방문한 것으로 전해진다. 박 시장과 박 회장은 2000년대 중반 법정스님을 통해 만나 지금까지 인연을 이어오고 있다. 박 시장은 이날 출범식 참석 이후 비공개로 부산진구의 한 식당에서 서은숙 부산진구청장, 홍순헌 해운대구청장을 비롯해 부산시의원 등 이번 지방선거에서 당선된 더불어민주당 인사들과 회동을 가졌다. 박 시장의 정책자문특보를 역

Read on the original site


هذه الصفحة هي مجرد قاریء تلقائي للأخبار باستخدام خدمة الـ RSS و بأن نشر هذه الأخبار هنا لاتعني تأییدها علی الإطلاق.
Hashtags:   

박원순

 | 

이례적

 | 

방문…왜

 | 
Most Popular (6 hours)

Most Popular (24 hours)

Most Popular (a week)